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본 블로그는 윈도우비스타, 윈도우7 / 맑은고딕, 나눔고딕 / 1,280 * 1,024 이상에서 최적화됩니다.

中 최대 식음료 기업 와하하 그룹, 인수합병 통해 해외진출 가속화. Foreign News


中 최대 식음료 기업 와하하 그룹, 인수합병 통해 해외진출 가속화

Wahaha Hunts for Global Deals on More China Competition



Kelly Zong, is the daughter of China's richest man, and International Business Head of the Chinese drinks company Wahaha.



세계 최대 시장인 중국의 경기가 하락하자 중국 내 최대 식음료 회사인 와하하 그룹이 해외시장 진출을 노리고 있는 겁니다.


중국 내 촘촘한 유통망을 가지고 110억 불 매출의 대부분을 중국 내에서 올리고 있는 식음료계의 강자인 와하하 그룹은 한국엔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오너인 중칭허우 회장은 작년 기준 세계갑부 22위에 올라있는 유명인사입니다.


호주와 유럽의 식음료 기업 인수를 지휘하고 있는 이 억만장자 오너의 딸은 인수합병을 통해 해외시장에 빠르게 진출할 것이라는 욕심을 숨기지 않고 있습니다.


예전 일본이 그랬던 것처럼 중국기업들도 엄청난 자본을 바탕으로 해외기업 인수합병을 통해 해외로 더 많이 쏟아져 나올 것이 뻔하며,
인수합병을 통해 순식간에 기술력을 업그레이드해 한국의 수출에 상당한 영향을 끼칠 게 분명합니다.


한국의 대기업들이 편법증여와 개인재산 증식을 위해 계열사 늘리기와 일감 몰아주기에 열을 올리는 사이에도 수많은 외국 기업들은 경쟁력을 키우고 있습니다.









Wahaha Hunts for Global Deals on More China Competition



Hangzhou Wahaha Group Co., the beverage business owned by
China’s richest man, is hunting for global acquisitions to build an overseas distribution network as economic growth slows and competition heats up at home.

The company is working with investment banks to identify food and beverage deals in Europeand Australia, Kelly Zong, head of international business and daughter of billionaire owner Zong Qinghou, said in a Sept. 11 interview. It is interested in companies that can help it source raw materials more efficiently and share distribution systems, she said.

In pursuing global deals, closely-held Wahaha follows Shanghai-based Bright Food Group Co. which agreed in May to buy a stake in U.K. cereal maker, Weetabix Ltd. Wahaha gets almost all its revenue from China, where economic growth is slowing and cost pressures are rising.

“The competition within the food and beverages sector in China remains pretty intense,” said Olive Xia, a Shanghai-based analyst at Core Pacific-Yamaichi International Ltd. “If Wahaha wants to leapfrog bigger rivals such as Tingyi, Uni-President, or Coca-Cola, it may need to rely on making overseas acquisitions.”

Wahaha reported a profit of $1 billion on $11 billion in sales last year. Its overseas drinks business, which sells tea products in South Koreaand the U.K., generated about $20 million of annual sales last year, according to Zong.


Larger Competitors

By contrast, Tingyi (Cayman Islands) Holding Corp., which last year entered into a deal to become PepsiCo Inc. (PEP)’s China bottler, had 2011 sales of $7.9 billion, according to data compiled by Bloomberg. Uni-President China Holdings Ltd. (220), which sells both food and drinks, had 2011 sales of $2.6 billion.

“Acquisitions are a step we must take if we want to become a global company because it’s a fast track,” Zong said during the interview at a World Economic Forum conference in Tianjin, China. Her father founded the company 25 years ago with a $22,048 loan.

The company’s profits have helped boost the fortunes of founder Zong Qinghou, who owns more than 80 percent of Wahaha and is the 22nd richest man in the world with a net worth of $22.6 billion, according to the Bloomberg Billionaires Index.

The company may boost net income to $1.6 billion in 2012 on sales of $13.4 billion, bolstered by the Chinese government’s push to boost domestic consumption, he said in a March interview.


‘Tremendous Opportunities’

Wahaha, based in Hangzhou in eastern China, makes soda, food, baby formula and children’s apparel in its 60 factories located in 29 provinces across China. It wants to sell more nutrition drinks and sees “tremendous opportunities” in selling its tea brands overseas, Zong, the daughter, said in the interview.

An overseas deal “could help the company to improve quality control, brand image and even securing the supply of raw materials,” said Xia, the analyst at Core Pacific-Yamaichi.

Bright Food in May agreed to buy a 60 percent stake in Weetabix from private equity firm Lion Capital LLPin a deal that valued the cereal company at 1.2 billion pounds ($1.9 billion).

That is the largest of 20 food and beverage acquisitions worth $2.74 billion that Chinese firms have announced over the last three years in Europe, North Americaand developed Asia Pacific markets, according to data compiled by Bloomberg.

Wahaha is looking overseas as growth slows in the world’s second-largest economy, which expanded 7.6 percent in the second quarter from a year earlier, the slowest pace in three years. Inflation in China accelerated for the first time in five months in August, according to government data.

Government policies designed to boost domestic demand, including wider medical insurance plans, will shore up business, Zong said. “For the long term, I think we’ll still have very good growth because we have a large population in China.”

To contact Bloomberg News staff for this story: Michael Wei in Shanghai at mwei13@bloomberg.net; Vinicy Chan in Hong Kongat vchan91@bloomberg.net

To contact the editor responsible for this story: Stephanie Wong at swong139@bloomberg.net







Wahaha Hunts for Global Deals on More China Competition


China's richest man is the chairman and majority shareholder of Hangzhou Wahaha Group



중국의 최대부자의 소유로 음료사업을 하고 있는 Hangzhou Wahaha Group Co.은 경제성장둔화와 국내 경쟁심화로 글로벌 인수합병을 통해 해외 판매 네트워크를 확보하려 하고 있다.

이 회사는 투자은행들과 함께 유럽과 호주지역의 식음료 기업들과 협상을 추진 중이라고 억만장자 오너인 Zong Qinghou의 딸 겸 국제사업본부장인 켈리 종이 9월 11일 인터뷰를 통해 말했다.그녀는 회사가 원재료를 좀더 효과적으로 제공받고 이를 분배하는 시스템을 구축하는데 관심이 있다고 말했다.

이번 글로벌 딜 추진은 지난5월 영국의 시리얼 제조사인 Weetabix Ltd.의 지분을 매입하기로 한 상해에 기지를 둔 Bright Food Group Co.의 뒤를 잇는 것이다. 와하하 그룹은 중국에서 거의 모든 수익을 올리고 있는데 중국 경제 성장이 둔화되고 원가압력이 높아지고 있다.

Core Pacific-Yamaichi International Ltd.의 애널리스트인 올리브 시아는 중국에서 식음료 분야에서의 경쟁은 상당히 치열하며 만약 와하하 그룹이 Tingyi, Uni-President, Coca-Cola 등과 같은 대형 라이벌들을 따라잡길 원한다면 해외인수를 통한 시장 진출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와하하는 지난해 110억 불의 매출과 10억 불의 이익을 냈다고 발표했다. 회사의 해외 음료사업은 한국과 영국에서 차음료를 판매하고 있으며 지난해 약 2천만 불의 매출을 올렸다고 켈리 종이 말했다.


Larger Competitors

이와 대조적으로 지난해 펩시의 중국 내 사업자가 된 Tingyi (Cayman Islands) Holding Corp.은 2011년 79억불의 매출을 올린 것으로 블룸버그의 자료에서 나타났다. Uni-President China Holdings Ltd. (220)는 식음료 부문을 합쳐 26억 불의 매출을 올렸다.

켈리정은 월드이코노믹 포럼에서 인터뷰를 통해 인수는 우리가 글로벌 기업이 되려면 밟아야 하는 길중 가장 빠른 길이라고 말했는데 그녀의 아버지는 25년 전 22,048불의 빚을 내 회사를 설립했었다.

이 회사의 이익은 설립자이며 화하하 그룹의 80%의 지분을 가진 Zong Qinghou의 부를 늘리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는데 그는 226억불의 순재산으로 세계에서 22번째 부자인걸로 블룸버그의 억만장자 리스트에 올라있다.

회사는 2012년 134억 불을 판매하고 16억 불의 이익을 남길 것으로 보이는데 이는 중국정부가 내수소비부양을 실시하기 때문이라고 그는 지난 3월 말했다.


‘Tremendous Opportunities’

중국동부 항저우에 위치한 와하하 그룹은 소다, 식료품, 이유식, 아동복 등을 생산하며 중국 29개 지역 60개 공장에서 생산한다. 회사는 nutrition drinks분야의 판매를 늘리길 원하고 있으며 해외에서 차 브랜드의 판매에 있어 엄청난 기회가 있다고 보고 있다고 창업주의 딸인 종이 인터뷰를 통해 말했다.

해외 인수는 회사 제품의 품질과 브랜드이미지 및 원재료 확보에 있어 도움을 줄 것이라고 Core Pacific-Yamaichi의 애널리스트인 시아가 말했다.

지난 5월 Bright Food는 사모펀드인 Lion Capital LLP로부터 Weetabix의 지분 60%를 구매하기로 했는데 이 시리얼 회사의 가치는 12억 파운드(19억 불)짜리 거래였다.

이것은 유럽과 북미, 아시아 태평양 선진국시장에서 지난3년간 이루어진 중국기업의 20개의 식품회사 인수의 가치인 27.4억 불 중 가장 큰 것이라고 블룸버그 자료에 나타난다.

와하하는 중국경기침체로 해외시장을 바라보고 있는데 중국은 2분기 전년비 7.6% 성장했는데 이것은 3년 내 가장 느린 것이다. 8월 중국의 인플레이션은 5개월 만에 처음으로 다시 높아졌다고 정부 자료에 나왔다.

정부의 정책들은 의료보험의 확대를 포함해 내수 활성화에 맞춰져있으며 이런 사업들이 사업을 지지할 것이며 오랜 세월 동안 우리는 중국의 거대 인구 때문에 앞으로도 지속성장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종은 말했다.

작성자 청년사자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