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본 블로그는 윈도우비스타, 윈도우7 / 맑은고딕, 나눔고딕 / 1,280 * 1,024 이상에서 최적화됩니다.

6월 日 기계주문 상승세 둔화, 수출 및 공공수요 더 줄어들 것. Foreign News


6월 日 기계주문 상승세 둔화,

수출 및 공공수요 더 줄어들 것.

Japan Machinery Orders Rebounded Less Than Forecast in June





주문이 늘어 경기회복을 점치게 하였던 일본의 기계주문이 6월 들어 상승세가 둔화하고 있으며 작년 대지진 이후 꾸준히 늘었던 공공부문의 기계주문이 3분기에 15% 가까이 줄어들고 엔고로 인해 해외수출도 5%이상 감소될 걸로 예상되며 향후 일본경제 회복가능성을 어둡게 하고 있습니다.


기계주문이 줄어든다는 건 기업들이 향후 전망을 어둡게 보고 생산을 늘리지 않는다고 해석할 수 있는데 이미 대지진 이후 피해복구에 19조 엔(2,420억 불)을 사용하고 있는 상황에서 경기부양을 위해 추가적인 양적완화를 결정하긴 재정에 부담이 될 수 밖에 없습니다.









Japan Machinery Orders Rebounded Less Than Forecast in June



Japan
’s machinery orders rebounded less than forecast in June, underscoring concerns the world’s third-largest economy’s recovery will slow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Bookings, an indicator of capital spending, rose5.6 percent, after slumping 14.8 percent in May, the biggest drop in more than a decade, the Cabinet Office said today in Tokyo. The median estimate of 25 economists surveyed by Bloomberg News was for a 12 percent increase. Large-scale orders can cause the results to be volatile.

With a 19 trillion yen package ($242 billion) to rebuild areas hit by last year’s earthquake supporting the economy, the government may report next week a fourth straight quarter of growthin the April-June period. The effects of this stimulus are expected to peter out soon, placing the onus for growth on the private sector.

“Corporate sentiment is cooling because the global economy is looking uncertain, and that’s causing companies to rein in business investment,” said Junko Nishioka, chief economist at RBS Securities Japan Ltd. in Tokyo and a former central bank official. “The chances are increasing that Japan’s growth will sag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Bank of Japan

The Bank of Japan’s policy board will announce today whether it will relax monetary policy to spur growth and shake off more than a decade of deflation. All 22 economists surveyed by Bloomberg News forecast the central bank will refrain from easing.

Machinery orders fell 4.1 percent in the April to June period, and are forecast to decline a further 1.2 percent in this quarter, today’s report said. These figures exclude the volatile sectors of shipping and power generation.

Japan’s economy probably grew at an annualized pace of 2.3 percent in the second quarter after 4.7 percent growth in the January-March period, according to the median estimate of 24 economists surveyed by Bloomberg News. The Cabinet Office will release the report Aug. 13.

Slowing GDP

Growth is expected to slow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as Europe’s debt crisis and economic slowdown cut export demand, and as growth-boosting measures such as subsidies for fuel- efficient cars and reconstruction spending come to an end.

After growing for three quarters, the public demand component of machine orders is forecast to fall 14.6 percent in the July to September period. The government also estimated that overseas orders will drop 5.6 percent in the same period, after declining 17.1 percent last quarter.

Exporters are being hit by a yen that has risen more than 6 percent against the dollar since mid-March and is hovering close to last year’s postwar high of 75.35 against the U.S. currency. Nikon Corp. (7731), Japan’s largest chip-making lithograph maker, cited strength in the yen in cutting yesterday its operating profit forecast for the current fiscal year.

The yen was 78.43 per dollar at 9:40 a.m in Tokyo. The Nikkei 225 Stock Average was down 0.1 percent at 8,874.56 after rising for three days. Benchmark 10-year benchmark bond yields fell 2.5 basis points to 0.770 percent.

The nation posted a bigger-than-estimated current-account surplus in June as oil pricesfell to a low for the year, the Ministry of Finance said in Tokyo yesterday.

To contact the reporter on this story: Andy Sharp in Tokyo at asharp5@bloomberg.net







Japan Machinery Orders Rebounded Less Than Forecast in June




일본의 기계주문이 지난 6월 예상보다 적게 늘어났는데 세계3대 경제국인 일보의 경제 회복이 올해 하반기에 더 느려질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자본지출의 지표인 이러한 주문은 지난 5월 10년래 최대치인 14.8% 하락한 이후 5.6% 증가했다고 내각이 오늘 발표했다. 25명의 이코노미스트를 상대로 한 블룸버그의 조사결과 예측중앙값은 12% 증가였었다. 대형주문들은 변동성이 큰 결과의 원인이 될 수 있다.

지난해 지진피해지역을 복구하기 위한 19조 엔(2,420억 불)의 지원패키지를 사용하고 있는 일본정부는 다음주2분기까지 4분기 동안의 성장률 자료를 발표할 것이다. 이러한 부양효과는 곧 줄어들 것이라고 보고 있으며 이후 성장책임은 민간부분이 대체하게 되길 기대하고 있다.

RBS증권의 이코노미스트인 준코 니시오카는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으로 기업들이 느끼는 체감경기가 위축되면서 사업투자를 줄이는 원인이 되고 있으며 하반기의 일본의 성장률이 줄어들 요소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Bank of Japan

일본은행의 당국자들은 오늘 경제성장과 디플레이션 국면을 벗어나기 위한 양적완화 시행여부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22명의 모든 이코노미스트들은 중앙은행이 통화팽창을 억제할 것으로 예상했다.

2분기 기계주문은 4.1% 하락했는데 이번 분기 1.2% 더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고 오늘 보고서에 나타나있다. 이러한 수치는 물류와 발전 등 변동성이 큰 부문을 제외한 것이다.

일본경제는 1분기 연 4.7% 성장한 이후 2분기 연 2.3% 수준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블룸버그에서 24명의 이코노미스트를 조사한 예측중앙값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한 수치는 내각이 8월 13일에 발표할 것이다.

Slowing GDP

경제성장률은 유럽의 부채위기와 이로 인한 수출수요감소로 인해 하반기에 더 위축될 것으로 예측되는데 따라서 고연비 자동차에 대한 보조금이나 재건축 같은 경기부양책을 연말까지 활용하고 있다.

3분기간 성장한 이후 올 3분기 공공부문의 기계 등 주문은 14.6%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또한 해외주문도 지난해 3분기 17.1%줄어든 이후 같은 기간 5.6% 하락할 것으로 보고 있다.

수출기업들은 3월 중순 이후 달러대비 6% 이상 상승한 엔화가 달러대비 75.35엔으로 세계대전 이후 가장 높았던 지난해 수준에 근접해 타격을 입고 있다. 니콘은 엔화강세를 이유로 어제 2012회계년도 영업이익 예상치를 줄였다.

도쿄시장에서 오전 9:40 현재 엔화는 달러당 78.43엔에 거래되고 있다. 니케이 225주가평균은 3일간 오른 이후 0.1% 하락한 8,874.56을 기록했다. 벤치마크 10년 만기 채권수익률은 2.5베이시스포인트인 0.77% 하락했다.

어제 재무부장관은 유가가 연래 최저치로 하락함에 따라 6월 경상수지 흑자가 예상보다 더 클 것이라고 밝혔다.

작성자 청년사자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