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본 블로그는 윈도우비스타, 윈도우7 / 맑은고딕, 나눔고딕 / 1,280 * 1,024 이상에서 최적화됩니다.

외국IB, `7월 한은 금리 인하 예상'. 제 발등 찍기 될 것 Current of the times


외국IB, `7월 한은 금리 인하 예상'.

제 발등 찍기 될 것


한국에 들어와 있는 일부 투자은행들이 올여름께 한은이 경기부양을 위해 금리 인하에 나설 수도 있다는 의견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사실 이들의 의견은 별로 새롭지 않습니다. 죽이 되든 밥이 되든 낮은 금리를 끌고 가려는 한은의 지난 몇 년간의 태도로 볼 때 경기둔화 기조가 보이면 당장에라도 금리 인하카드부터 꺼내 들 것이라는 건 누구나 예측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지금도 너무 낮아 통화정책의 효과가 거의 없는 금리를 가지고 더 낮춘다 한들 시중에서 체감할 변화는 없을 거고 시장위험이 커지는 가운데 시중은행의 대출금리 인하는 고사하고 예금금리만 낮출 구실을 줘 재테크라고는 예·적금 밖에 이용할 대상이 없는 서민들만 더 힘들어 질 겁니다.


이런 지적은 정권 초기 미친 듯이 환율을 끌어올리며 금리를 낮출 당시부터 자주 지적했던 내용이고 지난 1년간 금리를 정상화 했어야 할 시기를 또 놓쳐버린 지금 또 인하에 나섰다간 시중금리와의 괴리와 물가상승 등으로 한은 무용론만 부채질할 게 뻔합니다.


금통위 위원들 자리에 초중고생을 앉혀놔도 지금보다 못할 거 없을듯한 게 현실이지만 이제 정권 말기니 이제 눈치 좀 덜 보고 거수기 역할에서 좀 벗어나는 게 훗날 자신에게 덜 부끄럽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한은 금리인하 가능성 재부각 (내일신문)

일부 해외IB … "7~8월 경기부양 나설 것"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가 12개월째 동결해 온 기준금리를 당분간 그대로 유지할 것이란 전망이 우세하지만, 일부에서는 대외 위험요인을 이유로 향후 금리인하 가능성이 다시 거론되고 있다. 스페인 구제금융과 그리스 총선 등 글로벌 불확실성이 경기침체를 부추길 것이란 전망이 배경이다.

12일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한국은행이 경기 부양을 위해 기준금리를 낮출 것으로 관측했다.

BoA 메릴린치는 대외 위험요인들로 국내 경기가 둔화할 가능성이 커짐에 따라 한은이 통화정책 기조를 더욱 완화할 것으로 내다봤다. 금리인하를 지렛대로 삼아 경기를 부양하는 정책을 선택할 가능성이 크다는 것이다.

한국은행이 한두달 안에 금리인하 카드를 꺼내 들 수 있다는 견해도 나왔다.

모건스탠리는 "한국의 경기 둔화 가능성이 커지고 있으나 한은이 아직은 금리인하를 서두르지는 않을 것"이라면서도 "그러나 기업심리 회복을 위해 7월이나 8월에 한차례 금리를 인하할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다.

RBS와 JP모건도 금리 인하에 무게를 뒀다.

RBS는 "그리스가 유로존을 탈퇴하고 국내 실물지표가 악화하면 한은이 경기부양을 위해 금리를 내릴 가능성이 높다"고 관측했다.

JP모건은 "유로존이 적절한 위기 해결책을 내놓지 않으면 한은 금융통화위원회가 7월에 통화정책 결정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바클레이즈 캐피털, 씨티그룹, 크레딧 스위스, 골드만삭스 등 상당수 IB는 금통위의 6월 금리동결 결정은 시장 예상과 들어맞았다고 평가하면서 당분간 금리 동결 기조가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고 내다봤다.

김상범 기자 claykim@naeil.com

작성자 청년사자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