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본 블로그는 윈도우비스타, 윈도우7 / 맑은고딕, 나눔고딕 / 1,280 * 1,024 이상에서 최적화됩니다.

여전히 리스크에 직면한 美와 가이스너의 공화당 비판 Foreign News

여전히 리스크에 직면한 美와

가이스너의 공화당 비판

Geithner Says Economy Faces Risk From Europe Crisis, Iran


 

i2OHJglWLYO0

 


미국 재무장관인 티모시 가이스너가 미국 오레곤의 포트랜드 시티클럽에서의 연설을 통해 미국경제가 나아지고 있지만, 여전히 유럽과 이란사태로 인한 유가 상승 등 여러 위험에 직면해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는 지난주 벤 버냉키 연준 의장이 필요하다면 추가부양을 하겠다고 한 비슷한 시기에 나온 말입니다.


부양책에도 여러 가지 종류가 있기 때문에 지금처럼 재정을 쏟아 붓는 식의 부양을 지속하긴 매우 어렵다는 사실을 몇 차례 이야기한 바 있습니다.



가이스너는 이 자리에서 현재 공화당이 주장하는 어떤 세금개혁이든 정부지출을 함께 축소해야 한다는 주장을 재차 비판하면서 `만약 어떠한 추가적인 수입 없이 재정균형을 회복하려고 한다면 너무나 많은 정부의 기능들을 도려내야 할 것'이라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지난 총선 전에 한국도 누가 집권당이 되든 증세를 피할 수는 없다는 이야기를 했었는데 위에 저런 이유도 있었습니다.



아무튼, 미국을 비롯한 영국 등 각국의 재정이 악화하면서 한국언론에는 잘 소개되지 않는 내용 중의 하나가 증세와 관련한 특히 고소득층 증세와 관련된 내용이 매우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미국의 민주당이 추진하는 재정적자 축소방안 중 일부가 이런 고소득층 증세 안인데 계층을 나누는 게 아니라 고소득층 위주의 직접세 증세가 가장 부작용이 적고 효율적이긴 합니다.


2009. 08  대한민국, 결국 중산층 이하까지 세부담이 는다

 





 




Geithner Says Economy Faces Risk From Europe Crisis, Iran


 

Treasury Secretary Timothy F. Geithnersaid the U.S. faces risks from the crisis in Europe while the confrontation with Iranhas helped drive up oil prices.

“We still face some risks ahead,” Geithner said to the Portland City Club today. “We still live in a dangerous and uncertain world, with Europe confronting a severe and protracted crisis. The world is engaged in a critical struggle with Iran, which has added to upward pressure on oil prices.”

Geithner’s comments in Oregon come as Federal Reserve Chairman Ben S. Bernankesaid today that he remains prepared to do more to stimulate growth if needed. Federal Reserve policy makers said they expect growth to gradually accelerate, while refraining from new actions to lower borrowing costs.

Crude oil for June delivery rose 57 cents to $104.12 a barrel on the New York Mercantile Exchange, a one-week high. Prices have advanced 1.8 percent in the past four days, the longest rally since the period ended Feb. 24.

Geithner said the economy is “gradually getting stronger” while having a way to go to repair the damage of the financial crisis. He warned that at year-end, the economy will face a “fiscal cliff.”


‘Fiscal Cliff’

“At the end of the year, we face a so-called fiscal ’cliff’ -- the simultaneous expiration of tax cuts and large across-the-board cuts in spending,” Geithner said. “That cliff presents a risk, but it also provides an opportunity for bipartisan agreement on reforms to restore fiscal sustainability.”

Geithner criticized Republican budget and tax plans, saying any tax reforms must be combined with spending savings.

“If you try to restore fiscal balance without a penny of additional revenue, then you have to cut deeply -- too deeply -- into critical functions of government,” Geithner said.

On Europe, Geithner said it is in a much stronger shape than it was months ago.

“Europe is doing a better job of managing their crisis,” Geithner said in a CNBC interview. While growth is weak and “they’ve got a really tough, long, hard road ahead of them, they’ve done a much better job of providing a measure of calm and stability.”

Geithner said the “competitive playing field” with Chinais shifting in the U.S. direction. Geithner dismissed a comment by Republican presidential candidate Mitt Romneythat if he were president he would label China a “currency manipulator.”

“By just calling them a name? Like you can solve problems in the world, a very complicated world we live in, by calling people names?” Geithner said.

Geithner also responded “no” when asked at the Portland City Club if he would become president of Dartmouth College, his alma mater. Geithner has said he won’t remain Treasury secretary after the end of President Barack Obama’s first term.

To contact the reporters on this story: Cheyenne Hopkins at Chopkins19@bloomberg.net




 


 




Geithner Says Economy Faces Risk From Europe Crisis, Iran



 

data

 


미국 재무장관인 티모시 가이스너는 미국이 이란사태 등으로 국제유가가 급등하고 있는 가운데 유럽의 위기로 인한 위기에 직면하고 있다고 말했다.

우리 코앞에는 여전히 위기가 있으며 우리는 여전히 불확실하고 위험한 세계에 살고 있다고 포틀랜드 시티클럽에서 오늘 이야기했다. 또 세계는 이란사태로 인한 유가 상승 위험에 함께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도 말했다.

오레곤에서의 가이스너의 발언은 오늘 연준의 벤 버냉키 의장이 필요하다면 부양책을 더 사용할 것이라고 발언한 이후 나온 것이다. 연준 관계자는 점차 성장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며 조달비용을 더 낮출 수 있는 새로운 조치에 대해서 재언급했다.

6월 인도 원유는 뉴욕상품거래소에서 배럴당 57센트 오른 104.12불에 거래되어 주간 고가를 기록했다. 지난 4일 동안 유가는 1.8% 올랐는데 이것은 2월 24일 이래 가장 긴 기간의 상승세이다.

가이스너는 금융 위기로 인한 타격을 회복하기에는 갈 길이 멀지만, 점차 나아지고 있으며 올해 말엔 경제가 재정위기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Fiscal Cliff’

가이스너는 올해 말에 우리는 감세만료와 거대한 지출삭감이 동시에 진행되는 fiscal cliff라고 불리는 상황에 직면하게 될 것이며 이러한 상황은 위험인 동시에 양당이 재정지속성을 회복하기 위한 개혁에 양당이 동의할 기회를 제공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가이스너는 어떤 세금개혁이든 지출삭감과 함께 병행되어야 한다는 공화당의 예산과 세금 관련 계획을 비난했었다.

가이스너는 만약 어떠한 추가적인 수입 없이 재정균형을 회복하려고 한다면 너무나 많은 정부의 기능들을 도려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가이스너는 유럽이 몇 년 전보다 훨씬 나아진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유럽은 위기를 매우 잘 관리하고 있다고 CNBC 인터뷰에서 말했다. 성장률은 여전히 약하고 매우 힘들고 어려운 길을 오랜 기간 가야 하겠지만 그들은 안정을 위해 나은 방안들을 제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작성자 청년사자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