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유가 상승으로 美 1분기 프리우스 최대실적 예상, 희비 교차 클 듯. Foreign News


유가 상승으로 美 1분기 프리우스 최대실적 예상,

희비 교차 클 듯.

Toyota Sets Prius Sales Record on Bigger Lineup, Gasoline Prices





최근 미국 내 유가가 지난해 말 갤런당 3.28불에서 4월 1일 3.93불까지 크게 오르면서 갤런당 50마일 이상을 갈 수 있는 도요타의 프리우스 하이브리드 차량의 판매가 많이 증가하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1분기 실적발표 시즌이 돌아오면서 각 자동차 기업마다 희비가 교차하고 있는데 도요타의 판매가 전년보다 15% 이상 늘어났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가 하면,
9.3%의 실업률로 2001년 이래 최악의 실업률을 기록한 이태리의 피아트사는 판매가 30% 이상 하락해 대규모 감원위험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지난 수년간 꾸준히 지속한 제로금리와 경기부양책 등으로 경기가 약간 살아나는 모습을 보이는 미국과 달리 유럽은 14년 만에 실업이 가장 많이 늘어나는 등 힘든 상황이 지속하고 있습니다.
한데 결국 미국도 이런 부작용 없는 회복 사인은 오래가지 못 할 겁니다.


여러 가지 위험 요소가 여전히 현저한 가운데 미국 내 유가가 큰 폭으로 상승함으로 인해 국민경제 전반에 상당기간 고용의 질이 나아지지 않는 가운데 물가는 오르는 좋지 않은 상황에 처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으며,
이런 상황은 다가오는 대선국면에서 여당에 매우 불리할 것으로 보입니다.


자동차 실적발표 이야기하면서 미국 정치 이야기까지 확대되었는데 어쨌든 자동차 시장만 보자면 아직 하이브리드나 전기차에 후발주자인 현대차 등 국산브랜드에게는 많은 과제가 있습니다.









Toyota Sets Prius Sales Record on Bigger Lineup, Gasoline Prices


Toyota Motor Corp. (7203)’s U.S. sales of Prius hybrids reached a record in March and in the first quarter, propelled by higher gasoline prices and two new models.

Toyota, the largest seller of gasoline-electric autos, sold more than 25,000 units of the Prius “family” now comprised of a plug-in Prius and c subcompact, along with the original hatchback and v wagon, Bob Carter, group vice president of U.S. sales, said in an e-mail yesterday. The previous monthly best for Prius was May 2007, when it delivered 24,009 units.

“Fuel economy remains a top purchase consideration among consumers, and we are pleased with the continued response to Toyota’s lineup,” Carter said in the e-mail.

The fast start for the world’s top-selling alternative powertrain car keeps Toyota on track to meet a goal of 220,000 Prius sales in the U.S. this year, up from 136,463 in 2011. Prius accounts for half of U.S. hybrid sales, and a shortage of the car last year due to Japan’s earthquake and tsunami cut industrywide deliveries of hybrids to about 273,000 units from about 275,000 a year earlier, according to data compiled by Bloomberg.

Hybrid sales typically track the cost of gasoline, rising in line with pump price increases. Regular grade gasoline cost an average of $3.93 (3AGSREG)a gallon on April 1, up from $3.28 at the end of last year, according to AAA’s Daily Fuel Gauge.


First-Quarter Record

Prius and the Prius c are rated as delivering an average of 50 miles (80 kilometers) per gallon in combined city and highway driving by the U.S. Environmental Protection Agency. The Prius v wagon averages 42 mpg and the plug-in Prius, able to go as far as 15 miles on electricity alone, is rated as getting 95 mpg- equivalent when drivers frequently recharge the lithium-ion battery pack, according to the EPA.

First-quarter Prius sales surpassed 57,000, based on the company’s estimate for March. The model’s best previous quarter was April-June 2007, said Celeste Migliore, a spokeswoman for the company’s U.S. sales unit in Torrance, California.

Toyota and other automakers report complete sales results for March later today. The Toyota City, Japan-based company may report a 15 percent increase in sales from a year ago, the average estimate of seven analysts surveyed by Bloomberg News.

Toyota’s American depositary receipts fell 0.1 percent to $86.69 yesterday in New York.

To contact the reporter on this story: Alan Ohnsman in Los Angelesat aohnsman@bloomberg.net







Toyota Sets Prius Sales Record on Bigger Lineup, Gasoline Prices




지난 3월과 1분기 미국 내 도요타의 프리우스 하이브리드의 판매가 높은 연료가격과 두 개의 신모델 때문인 기록적인 수준으로 늘었다.

가솔린-전기 자동차의 세계최대 판매사인 도요타는 프리우스의 자매차인 플러그인 프리우스와 c서브컴팩트 모델 등으로 25,000대 이상 판매했다고 어제 미국법인 부사장인 밥카터가 이메일을 통해 말했다. 과거 프리우스가 월 기준으로 가장 많이 팔렸을 때는 2007년 5월이었으며 24,009대를 판매했었다.

카터는 이메일을 통해 연료비가 소비자들 사이에 자동차 구매 시 가장 크게 고려하는 요소가 되었으며 우리는 도요타의 라인업을 통해 계속해서 여기에 호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계에서 가장 많은 하이브리드카를 판매하고 있는 도요타는 올해 미국에서 22만대의 차를 판매할 계획이며 이는 2011년 136,463대보다 늘어난 것이다. 프리우스는 미국 내 하이브리드 판매의 약 절반을 차지하고 있는데 지난해 일본의 지진과 쓰나미로 인해 작년 재고부족사태에 시달렸으며 이로 인해 전세계 하이브리드 판매가 연초 275,000대에서 273,000수준으로 변했다고 블룸버그 데이터에서 나타났다.

하이브리드의 판매는 전형적으로 기름값에 좌우되는데 기름값이 오르면 판매가 늘어난다. 일반등급의 가솔린가격은 4월1일 갤런당 평균 3.93불로서 지난해 말 3.28불보다 크게 올랐다고 AAA의 Daily Fuel Gauge에 나타났다.


First-Quarter Record

프리우스와 프리우스C의 연비는 미국환경보호국에서 측정한바 고속도로와 도시를 조합했을 때 평균 갤런당 50마일(80km)로 나타났다. 프리우스 v웨건은 평균 42마일을 가며 플러그인 프리우스는 전기만으로 15마일 이상을 가는 것으로 나타났다. EPA에 따르면 운전자들이 리튬이온 배터리팩을 자주 충전할 경우 95마일을 갈 수 있는 것과 같은 동등한 연비를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1분기 프리우스의 판매는 57,000대를 넘어섰다. 이 모델이 가장 많이 팔렸던 것은 2007년 2분기 이었다고 회사의 대변인인 Celeste Migliore가 말했다.

도요타와 다른 자동차 회사들은 오늘오후에 3월 자동차 판매실적을 발표할 것이다. 도요타는 전년대비 자동차 판매가 15% 가량 늘어났을 것이라고 블룸버그가 7명의 애널을 상대로 조사한 예측평균값에 나타났다.

작성자 청년사자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