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본 블로그는 윈도우비스타, 윈도우7 / 맑은고딕, 나눔고딕 / 1,280 * 1,024 이상에서 최적화됩니다.

美 재무장관의 강 달러 의지와 G20에 대한 요구 Foreign News


재무장관의 강 달러 의지와 G20에 대한 요구

Geithner Says G-20 Consensus Forming, U.S. Backs Strong Dollar

미국의 재무부 장관인 가이스너가 강한 달러의 위상을 계속해서 유지하기 위한 작업을 할 것이며, 이를 위한 G20국가간의 의견일치를 만들어 냈다고 말했습니다.

최근 재정악화 등으로 인해 달러화 가치가 떨어지면서 달러화 자산을 많이 보유하고 있는 중국 같은 국가들의 불만이 높아지고 시장에서 달러화 가치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는 상황에, 미국의 재무부 장관이 G20을 통해 이에 대한 공동노력을 요청한 모습입니다.

말로는 경기부양을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한다고 했지만 재정악화로 인한 달러약세가 더 걱정인 상황에서 소비를 늘리기 위해 미국 스스로 돈을 더 풀기는 어려운 상황이다 보니, G20에 참석한 국가들에게 경제발전에서 수출의 비중을 줄이고 내수를 키워 소비를 같이 일으키자고 요구한 것으로 해석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우리나라 입장에서 수출 없는 경제성장은 생각할 수도 없으며 현재 시점에 내수 키우기는 더 어렵습니다. 아이러니 하게도 G20국가들 중에는 이런 수출주도형 경제국가들이 많이 있기 때문에 가이스너의 요청은 말 잔치로 끝날 가능성이 많습니다.




Geithner Says G-20 Consensus Forming, U.S. Backs Strong Dollar


By Rebecca Christie
Sept. 24 (Bloomberg) -- Treasury Secretary Timothy Geithner said Group of 20 nations have a “strong consensus” to reduce reliance on exports, and said the U.S. has a “special responsibility” to support the dollar’s role as the world’s reserve currency.

“A strong dollaris very important in the United States,” Geithner said in response to a question at a press conference today in Pittsburgh, where the Group of 20 nations started two days of talks.

Geithner predicted a G-20 agreement around a U.S. proposal for nations to cut dependence on export-led growth to foster a more “balanced” global recovery. He said a higher U.S. savings rate this year is an “encouraging sign” and indicated the U.S. government’s interventions in markets will be withdrawn gradually.

The Obama administration is trying to reach an accord among the biggest industrial and emerging economies to keep stimulus measures in place and lay the groundwork for a global economic rebound. Geithner said the U.S. will keep its assistance programs in place until “we are very confident” in the strength of the recovery.

Investor concern about the budget deficit, which is forecast to rise to $1.6 trillion this year, has contributed to the weakness of the dollar. The trade-weighted Dollar Index has fallen 11 percent since Obama’s inauguration in January. The index measures the currency’s performance against the euro, yen, pound, Canadian dollar, Swiss FRANC and Swedish krona.

Dollar’s Role

Geithner reiterated that the U.S. intends to take steps necessary to prevent the dollar’s role in the global economy from diminishing.

“We have a special responsibility here in the United States to make sure we are doing the things in this country to preserve confidence in the U.S. financial system -- confidence that’s very important to sustain the dollar’s role as the principle reserve currency in the international financial system,” Geithner said. “We expect, as I think countries expect around the world, the dollar to retain that position for a very long time.”

Geithner also said signs are emerging of a global economic recovery and he indicated a “shared commitment” among G-20 nations to adopt measures aimed at preventing another financial crisis while continuing to bolster their economies as they emerge from the past year’s contraction.

Growth Emerges

“We’re beginning to see growth in the United States and around the world,” he said. “This is encouraging, but we have a ways to go.

At this week’s meetings, the G-20 also is moving forward with efforts to overhaul financial regulation, rein in banker pay and require banks to hold more capital in reserve against potential losses. This week’s meetings should produce “more concrete timeframes” to put such changes in place, along with pledges that countries will act individually as well, the Treasury chief said.

The U.S. wants to “lead by example” with changes to financial regulation, Geithner said, reiterating the administration’s desire to work with Congress to enact legislation this year. The U.S. also wants to keep pressing for reform of the International Monetary Fund and the World Bank to give a bigger voice to developing countries with fast-growing economies, he said.

To contact the reporter on this story: Rebecca Christiein Washington at Rchristie4@bloomberg.net.

Last Updated: September 24, 2009 18:24 EDT




Geithner Says G-20 Consensus Forming, U.S. Backs Strong Dollar


티모시가이스너 미국 재무부장관은 G20국가들이 수출의존을 줄이기로 강력한 합의를 이루었으며, 미국은 세계의 준비통화로서의 달러의 역할을 지원하는데 특별한 책임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가이스너장관은 강 달러는 미국에 있어 매우 중요하다고 오늘 기자간담회에서 질문에 대한 답변으로 말했다.

가이스너는 세계경제가 더 균형을 이룰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수출주도의 성장의존을 줄이자는 미국의 제안에 G20국가들이 대체로 동의할 것으로 예견했다. 그는 올해 미국의 높은 저축률은 고무적인 신호이며 미국정부의 시장개입도 점차 줄어들 것이라고 말했다.

오바마행정부는 초대형 신흥경제국들 사이에 경기부양을 유지하고 글로벌 경제회복을 위한 원칙을 세우는데 동의를 이끌어내려 노력하고 있다.  미국은 경기회복에 대한 완전한 확신이 들 때까지 지금과 같은 지원프로그램을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1.6조 달러까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미국의 재정적자에 대한 투자자들의 우려는 달러약화에 원인이 되고 있다. 거래가 중 된 달러인덱스는 지난 1월 오바마대통령 취임 이후 11%떨어졌다. 이 지수는 유로, 엔, 파운드, 캐나다달러, 스위스프랑, 스웨덴 크로나에 대한 화폐로서의 퍼포먼스를 보여주는 수단이다.

Dollar’s Role

가이스너는 세계경제에서 달러가 차지하는 역할이 줄어들지 않게 하기 위해 필요한 수순을 밟을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는 미국 금융시스템에 대한 타 국가들의 신뢰를 유지하기 위한 행동을 해야 할 특별한 책임이 있으며 국제금융시스템하에서 준비통화로서 달러의 역할을 지속하는 것은 신뢰에 있어 매우 중요하다고 가이스너는 말했다. 또 우리는 달러가 매우 오랜기간 국가들 사이에서 그 위치를 유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도 말했다.

가이스너는 글로벌 경기회복의 신호들에 대해 말하면서 각국이 지난해의 경기위축으로부터 벗어나 그들의 경제를 견고하게 지탱하게 하기 위해 지속하는 동시에 또 다른 금융위기를 막기 위해 G20국가들이 합의했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Growth Emerges

가이스너는 우리는 미국과 전세계가 성장할 것으로 보기 시작하고 있으며 고무적이지만 아직 갈길이 멀다고 말했다.

이번 주 미팅에서 G20은 또한 은행가의 연봉을 줄이고 잠재손실에 대비해 은행이 더 많은 자본을 보유토록 하는 등의 금융규제를 위한 노력에도 진척을 보였다. 이번 주 회의는 그런 변화에 대해 개별 국가들이 실행에 옮기겠다고 선언하는 것에 더해 적용하는 시기를 좀더 견고히 정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고 가이스너는 말했다.

가이스너는 미국이 금융규제의 변화의 사례를 이끌길 원하고 있으며 행정부는 국회와 함께 이를 법제화시킬 것이라고 다시 한번 말했다. 미국은  또한 IMF의 개혁을 지속적으로 압박하는 동시에 세계은행에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국가들이 더 큰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작성자 청년사자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