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빌게이츠, 데이터보호관련 美 정부정책에 비판 ETC. News

Gates faults U.S. on data privacy, immigration

최근 빌 게이츠(전 Microsoft 책임자)는 미국 정부의 데이터보호와 관련된 정부정책에 대한 강한 비판과 머지않은 미래에 사용 가능할 기술예측에 대한 소개를 내놓았다고 한다.

게이츠는 향후 십 년 이내에 우리가 현재 컴퓨터를 사용하는 방식은 변화할 것이라는 점을 정부 관계자들과 IT분야 전문가들 수백 명이 모인 자리에서 본인의 견해를 밝혔으며, 특히 강조된 사안은
1) 휴대폰이 질병관리 및 진단을 위해 사용되거나,
2) 음성인식기능이 현재보다 더욱 강화된 컴퓨터의 등장, 그리고
3) 단순한 웹 페이지 기능 이상으로 일상과 밀접하게 연결될 인터넷의 등장 순이었다.

물론 현재 전세계적인 경기침체 국면으로 이렇다 할 기술적 진보가 이루어지고 있지는 않지만, 일부 국가들과 회사들의 교육과 연구분야에 대한 투자 열기를 고려해보았을 때 경기침체와 기술발전의 상관관계는 그리 깊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고 한다.

일례로 Microsoft社는 인도의 국가신분증개발 프로젝트를 도맡고 있으며, 조만간 게이츠는 인도 수상인 Nandan Nilekani를 만나 구체적인 협의내용을 가질 것이라고 한다.

게이츠의 사업방식과 비슷하게도 Nilekani 역시 인도의 국가신분증개발 프로젝트의 출발을 도맡았던 Infosys社와의 계약을 종료하고 거대회사인 Microsoft社와 손을 잡았다고 한다. 지금의 청사진으로는 2011년 시작을 목표로 12억 인도인들 모두에게 전자신분증을 보급하는 것이 목표라고 한다.

현재 인도의 국가기술력 수준은 대다수의 정보를 일일이 종이문서로 기록하는 방식을 택하고 있다. 일례로 출생, 사망, 면역기록, 운전법규위반 등과 민생과 관련된 사안이 모두 지방정부 사무실에 문서로 보관되고 있다.

이번 계약건과 함께 게이츠는 미국 정부의 국립전자신분증 도입을 꺼리는 행태를 비판하였고, 전자신분증의 도입은 미루면서 전자건강기록관리 및 개인의 사생활정보를 보관해둘 수 있는 중앙집중화 된 시스템 개발 및 사용을 일부 영역에만 한시적으로 허용하는 것 또한 강하게 비판하고 나섰다.


자국민에 대한 데이터를 보관하기 위해 컴퓨터를 사용하는 문제에 있어서 잘못된 출발을 했다는 것이 게이츠의 견해인 셈이다. 전자건강기록으로 인해 의사들이 환자의 정보를 공유하는 것은 잘못된 일이며, 온라인 상의 의사들이 이를 열람하는 것 역시 금지되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또한 현재의 헬스케어 시스템모델보다는 보다 나은 모델을 도입해야 할 필요성 역시 절실하다고 밝히기도 하였다.


일부 패널들이 게이츠 자신 역시 현대과학기술에 푹 빠져있지 않느냐는 질문을 던지자, 자신은 24시간 내내 현대기술을 사용하는 사람이 아니라고 답했다. 대신 책 읽는데 시간을 보내며 일정시간 이상을 전자기기에서 떨어져 지낸다고 답했다. 이는 게이츠가 예전부터 `과학기술을 효율적으로 사용하지 않는다면, 기술이 인간을 위태롭게 만든다`는 그의 신조와 맞물리는 입장인 것으로 보인다.


이처럼 현대사회의 한 획을 긋는 소프트웨어 창립자 역시 데이터보호와 관련된 美 정부정책 도입의 시기상조를 우려하고 있으며, 현재 다양한 비판을 받고 있는 상황에 직면하게 된 셈이다.

 

 




Gates faults U.S. on data privacy, immigration

By Heather Timmons

The New York Times

NEW DELHI, India--In a far-ranging speech, Bill Gates criticized the American government's policy on immigration and data privacy, predicted giant leaps in technology in the near future and explained why he had to shut down his Facebook page.

Credit: Microsoft

Bill Gates



"Over the next decade, the entire way we interact" with computers will change, Microsoft's chairman said Friday to hundreds of government officials and IT execs here.

Gates spoke of cell phones that would recognize people around them or be used to test for diseases, computers equipped with voice recognition, and an Internet that was used for much more than Web pages.

While the recession has been a "big deal," it has not slowed innovation, he said, in part because countries and companies are investing in education and research for a new generation of computer scientists.

Microsoft is angling to work on India's national identity card project, Gates said, and he will be meeting with Nandan Nilekani, the minister in charge.

Like Gates, Nilekani stopped running the technology company he helped to start, Infosys, after expanding it into one of the biggest players in the business. He is now tasked with providing identity cards for India's 1.2 billion citizens starting in 2011. Right now in India, many records like births, deaths, immunizations and driving violations are kept on paper in local offices.

Gates was also critical of the United States government's unwillingness to adopt a national identity card, or allow some businesses, like health care, to centralize data-keeping on individuals.

"It has always come back to the idea that 'the computer knows too much about you,'" he said.

The United States "got off to a bad start" when it comes to using computers to keep data about its citizens, he said. Doctors are not allowed to share records about an individual patient, and virtual doctor visits are banned, he said, which "wastes a lot of money." The United States "had better come up with a better model" for health care, he said.

He was also critical of Congress' stance on immigration and said he would like to see immigration exceptionsfor "smart people." Canadian laws are more favorable, he said, because they allow immigrants to work if they are offered a high-paying job. Microsoft has created "a lot of jobs in Canada for that reason," he said.

Asked whether he ever "unplugs," abandoning e-mail messages, computers and his cell phone entirely, Gates laughed and said "I'm not a 24-hour technology person." He said he read a lot "and sometimes not on a screen." He added that he was not big on text messaging.

"All these tools of technology let us waste our time if we're not careful," he said.

Gates said the buzzwords "social networking" applied to something that had been around for a long time--a way to communicate with numerous people at the same time.

He acknowledged that he once had a Facebook page, but every day "ten thousand people tried to be my friend." He said he spent too much time trying to decide "Do I know them? Don't I know them?"

Ultimately, he said, "I had to give it up."

Entire contents, Copyright © 2009 The New York Times. All rights reserved.

 

 

Source : KISTI, news.cnet.com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