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미국-인도 핵 감시 협정 체결 Foreign News

U.S. Praises Indian Nuclear Monitoring Deal

인도는 7월 21일 미국에서 도입한 핵 물질을 불법적으로 분배하지 않을 것을 보장하기 위한 협정을 수용했다고 인도-아시안 뉴스 서비스(Indo-Asian News Service, IANS)가 보도했다.

인도는 지난해 미국으로부터 핵 물질과 기술을 도입하는 대가로 민수용 핵 시설에 대한 국제 사찰을 수용한 바 있다.

미 국무부 로버트 우드(Robert Wood) 대변인은 이번 협정 체결에 대해 "매우 중요한 협정이며, 국제 비확산 노력에서 미국과 인도가 체결한 협정이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생각하고 있고, 이번 협정을 통해 인도가 비확산 노력의 주류에 참여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이번 협정은 미국과 체결한 별도의 조건이 없는 이상 한 번 인도된 미국의 핵 물질이 다른 곳으로 이전되지 않는 것을 보장하고 있다"고 우드는 덧붙였다. 하지만 우드 대변인은 인도가 협정 하에서 의무를 준수하고 있는지를 검증하는 방법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검증 방법에 대해서는 양국이 국제원자력기구(IAEA)을 비롯한 전문가의 조언을 받아 만들어 갈 것이지만, 전문가가 아닌 이상 자세한 내용에 대해서는 말할 수 없다"고 우드는 말했다.

인도 내부의 반대를 해결하는 문제에 대해서 우드는 인도가 협정 서명에 따른 합의를 본 상태이며, 자국의 이익에 최선이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미국도 역시 자국의 이익에 부합하는 협정이라고 생각하고 있으며, 다시 보아도 전반적으로 좋은 협정이다. 협정 이행을 위한 조치를 취해야 하고 이미 진행 중에 있는 것도 있다"고 우드는 말했다.

한편, 인도는 자체 건조한 핵잠수함의 시험 진수를 준비하고 있다고 에미리트 뉴스 에이전시(Emirates News Agency)가 보도했다. 인도는 신기술 함(Advanced Technology Vessel) 프로그램을 통해 배치하려고 하는 일련의 핵잠수함 중 첫 번째 함정의 시험 진수를 추진하고 있다고 국방장관 안토니(A.K. Antony)가 국회에서 말했다. 아리한트(Arihant)로 명명된 이 핵잠수함은 3년 내에 핵무기를 탑재할 것으로 보인다.

 




U.S. Praises Indian Nuclear Monitoring Deal

India on Tuesday accepted an agreement intended to ensure it does not illicitly distribute nuclear materials obtained from the United States, the Indo-Asian News Service reported (see GSN, July 21).

New Delhi agreed last year to allow international monitoring of its civilian nuclear facilities in exchange for access to U.S. nuclear materials and technology (see GSN, Oct. 14, 2008).

"It's a very significant agreement," U.S. State Department Spokesman Robert Wood said of this week's deal. "We're very proud and we believe that this agreement between the U.S. and India is important in our overall global nonproliferation efforts, and we believe that this agreement has brought India into the nuclear nonproliferation mainstream."

The deal involves "making sure that [nuclear] material, once it's delivered, it does not go to any other party, unless there is some sort of agreement by the United States," Wood added.

The spokesman avoided discussing how the United States would verify that India is meeting its obligations under the arrangement.

"Those types of issues will be worked out between the two sides and in consultation with the IAEA (International Atomic Energy Agency) and other players. But I'm not an expert in the agreement, so I can't get into all of the details," he said.

Addressing opposition to the end-user deal within India, Wood said that the nation "made a conscious decision to sign this agreement. ... India has said it's in its best interests.

"We certainly think it's in the interest of the United States. But again, we think it's an overall good agreement. And we will need to implement the agreement, and those activities are already under way" (Indo-Asian News Service/Times of India, July 23).

Meanwhile, India said it plans to begin sea trials Sunday of its first domestically manufactured nuclear submarine, the Emirates News Agency reported (see GSN, July 9).

India expects to begin testing the first of several nuclear-powered submarines slated for deployment under its Advanced Technology Vessel program, Defense Minister A.K. Antony told lawmakers. The Arihant is expected to be deployed with nuclear weapons within three years (Emirates News Agency/Khaleej Times, July 22).


Source : KISTI, gsn.nti.org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