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미국, 핵무기 관련 북한 기업블랙리스트에 등재 Foreign News

U.S. Blacklists Companies Suspected of Aiding North Korean Nuclear, Missile Projects


6월 30일 미국은 북한의 핵무기 개발을 중단시키기 위한 노력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북한의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을 지원한 혐의를 받고 있는 두 기업을 블랙리스트에 등재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불법 화물을 선적했다는 의혹으로 미 해군의 추적을 받고 있는 북한 화물선이 진로를 변경하거나 회항할 수 있다는 보도가 있는 가운데 이루어졌다.


미 재무부는 북한 남촌강 무역(Namchongang Trading Corp.)과 이란에 위치한 홍콩전자(Hong Kong Electronics)의 미국 내 모든 자산을 동결한다고 로이터가 보도했다. 두 기업의 미국 내 자산 규모는 알려지지 않았다. 또한 미 재무부는 미국 기업이 이 기업들과 거래하는 것도 금지시켰다. 남촌강 무역은 십 년 넘게 우라늄 농축에 필요한 알루미늄관을 비롯한 장비를 북한에 공급해 온 혐의를 받고 있다. 북한은 최근 우라늄 농축 기술을 확보하려 한다는 의혹을 인정한 바 있다. 미 당국자들은 북한이 감시가 어려운 기술을 이용하여 핵무기급 물질을 생산하고 있다고 우려하고 있다. 이미 북한은 플루토늄을 기반으로 한 핵무기 기술을 확보하고 있으며, 남촌강 무역은 2007년 이스라엘의 폭격으로 파괴된 시리아 원자로 건설을 도왔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미 재무부는 홍콩전자가 위조와 관련된 수백만 달러의 자금을 이미 미국과 유엔의 제재 대상이 된 북한 기업에 송부했다고 밝혔다. 이 이란 기업은 탄도미사일 장비 공급업자인 북한의 조선광업무역회사(Korea Mining Development Trading Corp)로 이란의 자금을 전달하기도 했다고 당국자는 말했다. "북한은 홍콩전자와 같은 위장기업을 통해 금융거래의 실체를 파악하기 어렵게 하기 위한 광범위한 수단을 이용하여 북한과의 거래의 적법 및 위법성을 거의 식별할 수 없도록 했다"고 스튜어트 레비(Stuart Levey) 차관이 말했다.


미국은 제재를 받는 기업과의 거래에 따른 혹독한 처벌을 부과하는 미국 법을 적용하여 해당 기업에 대한 미국을 비롯한 다른 국가의 은행과 기업의 거래를 중단시켜 기업의 존립을 어렵게 만들려고 한다. 또 북한 제재를 담당하는 코디네이터인 필립 골드버그(Philip Goldberg)가 제재 이행을 독려하기 위해 이번주 중국을 방문할 예정이다.


한편, 2주 전에 북한을 떠난 이후 줄곧 삼엄한 감시를 받아 온 화물선이 귀항하고 있다고 AP가 보도했다. 강남 1호는 6월 12일 무기 수출입을 금지한 유엔 제재를 무시하고 미얀마로 소형 화기로 생각되는 무기를 선적한 채 항해하고 있던 것으로 보인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5월 북한이 실시한 지하 핵실험에 대응하여 출항금지(embargo)를 부과한 바 있다. 강남 1호는 출항금지 조치에 따라 감시 대상이 된 첫 번째 북한 선박이다. 북한은 부당한 정지 명령을 선전포고로 간주하겠다고 경고한 바 있다. 북한의 로동신문은 "화물선에 접근하는 것은 군사적인 도발"이라고 말했으며, "자위차원의 군사적 반발을 불러올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국이 북한의 군사적인 도발 없이 목적지에 도달하기 전에 화물을 검색하는 여부가 유엔 제재의 효용을 검증하는 시험지가 될 것이라고 여러 분석가들이 말하고 있으며, 미국 의원들도 동일한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중국해를 따라 남진하고 있던 북한 화물선은 6월 28일 홍콩 남쪽을 경유하여 현재 북쪽으로 향하고 있으나 최종 목적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미 고위 당국자들 중에는 이번 북한의 항해가 버락 오바마를 시험하기 위한 김정일의 탐색여행이라고 생각하는 인사도 있다고 뉴욕타임즈가 보도했다. 강남 1호가 진로를 돌리기 전 백악관의 고위 당국자는 "모든 것이 말이 되지 않는다"고 말했으며 "염려하는 것은 화물을 검색해야 한다는 강력한 요구와 그에 따른 교착상태가 존재하고 있고, 모든 상황이 종료된 후에 김정일이 부시가 그랬던 것처럼 존재하지 않는 대량살상무기를 찾으려 한 상황을 연출하려한다는 점"이라고 덧붙였다.


한국은 대량살상무기를 운반하고 있다고 의심될 경우 자체적인 규정을 통해 선박을 검색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코리아타임즈가 보도했다. 한국 국방장관은 국회에서 북한에 대한 유엔 제재를 이행하기 위한 계획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으며 대량살상무기확산방지구상(Proliferation Security Initiative, PSI)에 의거하여 검색 의무와 국제 WMD 거래 방지를 위한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은 북한이 5월 25일 핵실험을 실시한 후 PSI에 서명한 바 있다.

 

 http://gsn.nti.org/gsn/nw_20090701_4794.php





U.S. Blacklists Companies Suspected of Aiding North Korean Nuclear, Missile Projects


The United States announced yesterday it had blacklisted two firms suspected of assisting North Korea's nuclear and missile programs as part of a redoubled effort to derail the reclusive nation's nuclear-weapon operations (see
GSN, June 30).

 

(Jul. 1) - The North Korean cargo ship Kang Nam 1, shown docking in 2007, has reportedly turned around after it was monitored for days on suspicion of transporting weapons in violation of an international embargo (Khin Maung Win/Getty Images).

The announcementcame amid reports that a North Korean freighter being tracked by the U.S. Navy on suspicion of carrying contraband weapons had changed course and might be headed home.

The U.S. Treasury said it has frozen all the U.S.-held assets of North Korea's Namchongang Trading Corp. and the Iran-based Hong Kong Electronics, Reuters reported. The value of the U.S. assets held by the two firms, or whether they have any, is not known. The Treasury has also forbidden U.S. companies from dealing with the targeted companies.

Namchongang Trading Corp. is suspected of buying aluminum tubes and other uranium-enrichment paraphernalia for the North for about a decade. Pyongyang recently confirmed suspicions that it has BEEN pursuing uranium-enrichment technology. U.S. officials worry that Pyongyang might use a difficult-to-monitor enrichment program to produce nuclear-weapon material. The regime possesses a known plutonium-based program (Reuters, June 30).

Namchongang is also thought to have been instrumental in providing material used in construction of a suspected Syrian nuclear reactor that was destroyed in a 2007 Israeli airstrike (see GSN, June 18).

The Treasury Department said that Hong Kong Electronics "has transferred millions of dollars of proliferation-related funds" to North Korean entities that have already been targeted by U.S. and U.N. penalties. The Iranian firm "has also facilitated the movement of money from Iran to North Korea" for suspected ballistic missile equipment dealer called Korea Mining Development Trading Corp., the U.S. agency said (Glenn Kessler, Washington Post, July 1).

"North Korea uses companies like Hong Kong Electronics and a range of other deceptive practices to obscure the true nature of its financial dealings, making it impossible for responsible banks and governments to distinguish legitimate from illegitimate North Korean transactions," said Treasury Undersecretary Stuart Levey in a statement.

Washington hopes the move both will weaken the companies by cutting them off from the U.S. economy and prompt banks and companies in other nations, fearful of the consequences of breaking U.S. laws, to cut off contact with the sanctioned firms.

Philip Goldberg, the lead U.S. official on coordinating sanctions against North Korea, was scheduled to visit China this week to press officials there on carrying out the penalties (Reuters, June 30).

Meanwhile, a North Korean cargo ship that has been monitored closely since it left Pyongyang about two weeks ago appears now to be returning to its home port, the Associated Press reported (see GSN, June 23).

The ship Kang Nam 1 was thought to be carrying weapons -- possibly small arms -- to Myanmar in defiance of a June 12 U.N. resolution banning the North from exporting and importing munitions. The U.N. Security Council passed the embargo in response to North Korea's underground nuclear test in late May.

The Kang Nam 1 is the first ship to be monitored in accordance with the embargo. North Korea had warned any undue interdiction of its trade vessels would amount to a deCLAration of war.

"Touching our ships constitutes a grave military provocation against our country," Pyongyang reiterated today through the state-run newspaper Rodong Sinmun. "These acts will be followed immediately by self-defensive military countermeasures."

Observers had said that Washington's ability to inspect the ship's cargo before it reached its destination -- without provoking military escalation from the North -- would serve as a litmus test for the efficacy of the U.N. sanctions, which several analysts and U.S. lawmakers have called into question.

Instead the ship, which had been heading south along the Chinese coast, on Sunday wheeled around several hundred miles south of Hong Kong and is now headed north. Its final destination remains unknown (Kwang-Tae Kim, Associated Press/Yahoo! News, July 1).

Some high-level U.S.officials speculated that the freighter's much-scrutinized trip was North Korean dictator Kim Jong Il's way of testing U.S. President Barack Obama, the New York Times reported.

"The whole thing just doesn't add up," said a senior White House official before the Kang Nam 1 made its about-face. "My worry is that we make a big demand about seeing the cargo, and then there's a terse standoff, and when it's all over we discover that old man Kim set us up to look like George Bush searching for nonexistent WMD" (David Sanger, New York Times, July 1).

South Korea said yesterday it is formulating its own protocols for interdicting ships it believes are carrying WMD materials, the Korea Times reported.

Seoul's Defense Ministry told a National Assembly panel that it is working out plans to enforce the U.N. sanctions against North Korea and fulfill its interdiction responsibilities under the Proliferation Security Initiative, an international effort aimed toward blocking the worldwide WMD trade.

The South signed on to the initiative following North Korea's May 25 nuclear test (see GSN, May 26; Jung Sung-ki, Korea Times, June 30).

Source : KISTI, gsn.nti.org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