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90상단 와이드 상단2


미국, 무기 거래와 연계된 북한기업 제재 Foreign News

U.S. Targets Firms Tied To N. Korea Arms Trade

오바마 행정부는 6월 30일 시리아에 원자로를 건설한 혐의를 받고 있는 기업을 비롯해 북한 기업 두 곳을 제재하겠다는 재무부와 국무부의 발표를 시작으로 미사일과 핵물질을 거래한 바 있는 북한의 금융 능력을 차단하기 위한 작전에 나섰다.

행정부 당국자는 올해 두 번째로 실시된 북한의 핵폭탄 기폭 실험과 연속된 미사일 발사 실험에 대응하여 북한 정부에 압력을 강화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것은 부시 행정부 시절 작성되었으나 2006년 말 외교를 통한 협력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파기된 바 있는 각본과 유사한 것이며, 당시와 동일 인물인 스튜어트 레비(Stuart Levey) 재무부 테러 금융정보 담당 차관(undersecretary for terrorism and financial intelligence)이 담당하고 있다.

당시 부시 행정부는 북한과 협상을 성사시키기 위해, 북한이 위조와 자금세탁을 통해 벌어 들인 2,500만 달러의 반환을 승인했으며 국부무의 테러지원국 목록에서 북한을 삭제하기도 했다. 하지만, 이와 같은 외교 노력은 부시가 정권에서 물러나기 전에 실패했으며, 그 이후 북한은 핵 프로그램을 재개했다. 오바마 행정부 당국자들은 이를 통해 얻은 교훈이 있다면, 북한이 핵 프로그램을 종결시키기 위한 비가역적인 단계를 밟지 않을 경우 압박을 중단해서는 안 된다는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분석가들은 북한이 또 다른 미사일 발사를 준비하고 있으며, 빠르면 이번 주말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북한의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를 응징하기 위해 제재를 부과했으며, 미국은 북한 개별 기업에 대한 추가 제재를 승인해 줄 것을 유엔에 촉구하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지난주에 유엔 결의안 이행을 위한 코디네이터로 임명된 필립 골드버그(Philip S. Goldberg) 대사가 고위 당국자와 면담을 위해 중국으로 출발했다고 국무부 대변인 이안 켈리(Ian Kelly)가 말했다.

미국이 어제 발표한 조치는 해당 기업의 미국 내 자산을 동결하고 거래를 금지시킴으로써 국제 금융 시스템에 대한 접근을 차단하기 위한 수순이다. 재무부는 이란의 키시(Kish) 섬에 위치한 홍콩전자(Hong Kong Electronics)가 북한의 단천상업은행(Tanchon Commercial Bank)과 조선광업무역회사(Korea Mining Development Trading Corp)에 수백만 달러에 달하는 핵확산 관련 자금을 전달한 것으로 보고 제재의 목표로 삼고 있다. 언급된 북한 기업 두 곳은 이미 미국과 유엔 제재에 포함되었던 기업이기도 하다.

재무부는 홍콩전자가 탄도미사일을 비롯한 재래식 무기와 장비의 주요 수출 기업이라는 혐의를 받고 있는 조선광업을 대신하여 이란으로부터 북한으로 송금 활동을 벌였다고 말했다. 평양에 위치한 단천상업은행은 조선광업의 금융업무를 도맡아서 액체연료 미사일을 개발한 이란의 샤히드 헤마트 인더스트리얼 그룹(Shahid Hemmat Industrial Group)에 조선광업이 탄도미사일을 판매하는데 금융적으로 지원했다. "북한은 홍콩전자와 같은 위장기업을 통해 금융거래의 실체를 파악하기 어렵게 하기 위한 광범위한 수단을 이용하여 북한과의 거래의 적법 및 위법성을 거의 식별할 수 없도록 했다"고 레비 차관이 말했다.

국무부는 역시 평양에 위치한 남촌강 무역(Namchongang Trading Corp.)에 대해서도 1990년대 말 우라늄 농축 프로그램에 사용되는 알루미늄관을 비롯한 기타 장비 구입에 관련되어 제재할 것이라고 말했다. 위싱턴포스트는 2003년과 지난해에 NCG라고 알려진 남촌강 무역이 어떻게 우라늄 농축 프로그램에 필요한 재료를 획득했으며 2007년 폭격당한 시리아 원자로를 건설하는데 중재자 역할을 수행했는지 기사를 보도한 바 있다. 베이징에 사무소를 운영하고 있는 NCG는 북한과 시리아의 핵심 연결책이자 중국과 유럽으로부터 주요 재료를 획득하여 시리아 알키바의 비밀 원자로 건설 현장에 비밀리에 전달한 바 있다고 미국 당국자와 유럽 정보 당국자들이 말했다고 위싱턴포스트가 보도했다.

 

http://www.washingtonpost.com/wp-dyn/content/article/2009/06/30/AR2009063004169.html





U.S. Targets Firms Tied To N. Korea Arms Trade

By Glenn Kessler

Washington Post Staff Writer

The Obama administration yesterday began a campaign to curtail North Korea'sability to finance its trade in missiles and nuclear materials, with the Treasury and State Departments announcing actions against two North Korean companies, including one allegedly connected to the building of a nuclear reactor in Syria.

Administration officials said they are determined to ramp up pressure on the North Korean government in response to a series of missile tests and the detonation of a nuclear device -- its second -- this year. The playbook is drawn from similar efforts in the Bush administration -- and largely directed by the same person, Stuart Levey, Treasury's undersecretary for terrorism and financial intelligence -- that were abandoned by President George W. Bush in late 2006 in an effort to win North Korea's cooperation through diplomacy.

To strike a deal, Bush even authorized the return of $25 million that North Korea had earned in part through counterfeiting and money laundering and removed the country from the State Department's list of state sponsors of terrorism. But the diplomatic effort fell apart before he left office, and North Korea has since restarted its nuclear program.

Obama administration officials said the lesson they learned is that pressure tactics cannot be dropped until North Korea takes "irreversible steps" to end its program.

Analysts say North Korea is planning another missile test, perhaps as early as this weekend.

The U.N. Security Council has imposed sanctions aimed at punishing North Korea for the nuclear and missile tests, and the United States is pressing for U.N. approval for additional sanctions against individual North Korean companies. Ambassador Philip S. Goldberg, who was named last week as coordinator for implementing the U.N. resolution, left yesterday for Chinafor two days of meetings with senior officials, State Department spokesman Ian Kelly said.

The U.S. actions announced yesterday are unilateral steps that aim to cut off the companies from the global financial system by freezing their U.S. assets and prohibiting Americans from doing business with the firms.

The Treasury Department targeted Hong Kong Electronics, located on Kish Island, Iran, alleging that the company "has transferred millions of dollars of proliferation-related funds" to North Korea's Tanchon Commercial Bank and Korea Mining Development Trading Corp., both of which have been the subjects of earlier U.S. and U.N. sanctions.

Treasury said Hong Kong Electronics "has also facilitated the movement of money from Iran to North Korea" on behalf of Korea Mining, suspected to be an arms dealer and main exporter of goods and equipment related to ballistic missiles and conventional weapons. Tanchon, a commercial bank based in Pyongyang, is the financial arm of Korea Mining and is thought to have helped finance the sales of ballistic missiles from Korea Mining to Iran's Shahid Hemmat Industrial Group, which developed liquid-fueled missiles.

"North Korea uses front companies like Hong Kong Electronics and a range of other deceptive practices to obscure the true nature of its financial dealings, making it nearly impossible for responsible banks and governments to distinguish legitimate from illegitimate North Korean transactions," Levey said in a statement.

The State Department said it had moved against Namchongang Trading Corp., also based in Pyongyang, because it had been "involved in the purchase of aluminum tubes and other equipment specifically suitable for a uranium enrichment program since the late 1990s."

The Washington Post, in reports in 2003 and last year, documented how the company, also known as NCG, was a key intermediary in North Korea's efforts to acquire the materials for a uranium enrichment program and the country's building of a suspected nuclear reactor in Syria that Israeli jets destroyed in 2007.

Operating through an office in Beijing, NCG provided the critical link between Pyongyang and Damascus, acquiring key materials from vendors in China and probably from Europe, and secretly transferring them to a desert construction site near the Syrian town of Al Kibar, The Post reported, citing U.S. officials, European intelligence officials and diplomats.


Source :
KISTI,
washingtonpost.com







Fireproofing

Fireproofing(내화피복)

전 품목 시공 상담합니다. (뿜칠. 페인트. UL제품 포함)

석유화학, 해양플랜트 PFP / 일반 건축 및 석유 화학 관련 Fireproofing / Cellulosic Fire, Hydrocarbon Fire, Jet Fire / Oil Refining, Gas Refining, Chemical Process…

061-742-4484 dvesys@gmail.com

구글 번역기

애드센스 160*600 사이드 이미지,텍스트

구글검색

맞춤검색

방문자 국가

free counters

Since 20090714

방문자 지도